현대차뉴스
현대차 전주공장, 기능장 합격자 3명 추가 배출
| 관리자 | 조회수 170

 국가기술자격시험 결과 상용엔진1부 오병호 씨 등 3명 합격

 

현대자동차 전주공장(공장장 최준혁)이 2022년 하반기 국가기술자격 시험 결과 3명의 기능장을 추가 배출했다.

27일 현대차에 따르면 최근 국가기술자격시험  합격자 발표 결과, 전주공장의 상용엔진1부 오병호 씨와 오승한 씨, 상용생산관리부 김정환 씨 등 3명이 가스와 용접 2개 부문에서 기능장에 합격했다.

이 중 오병호 씨는 앞서 취득한 배관과 주조, 에너지 부문에 이어 가스 기능장을 추가함으로써 4관왕에 올랐으며, 상용생산관리부 김정환 씨는 위험물과 배관에 이어 가스 기능장을 추가해 3관왕에 올랐다. 오승한 씨는 생애 첫 기능장 타이틀을 획득했다.

image
왼쪽부터 현대자동차 전주공장 기능장회 강동원 회장, 기능장 합격자 오병호 씨, 김정환 씨, 기능장회 김준호 총무./사진=현대차전주공장

현대자동차 전주공장은 2011년 기능장 5명을 배출한 것을 시작으로 지난 12년 간 총 263명의 기능장 합격자(중복합격자 포함)를 배출하며 우수 기능인의 요람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 회사는 기능장 수가 증가하는 것과 비례해 주력 생산품목인 중대형 상용차 품질 등 제품 경쟁력도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자동차측은 "전주공장이 많은 기능장을 배출할 수 있었던 배경은 국내 최초 주간연속 2교대 근무제 도입에 따른 직원들 여가시간을 회사 차원에서 자기계발로 적극 유도한데 힘입은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