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산업자료
강원도, '디지털 융합 자동차 부품 혁신 지원 센터'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
| 관리자 | 조회수 163

 

  • 국비 60억원 확보, 원주 한라대 부지에 2025년까지 조성
  • 강원도청 전경 [사진=강원도]

    강원도청 전경

     

    강원도가 31일 산업통상자원부 공모 '디지털 융합 자동차 부품 혁신 지원 센터 구축' 사업에 최근 선정돼 2025년까지 국비 60억원을 확보하게 됐다고 밝혔다. 
     
    도에 따르면 이번에 선정된 '디지털 융합 자동차 부품 혁신 지원센터 구축' 사업은 고등기술연구원 주관으로 도내 혁신기관 및 대학교 등이 참여하며 원주시 한라대학교 부지 내에 2025년까지 4년간 총사업비 170억원(국비 60, 지방비 110)을 투입, 기업 간 공동 활용이 가능한 △미래차 부품 제작 설비 △디지털 트윈 시스템 △부품 시험·분석·시제품 제작 장비 등을 구축해 자동차 관련 부품 중소·창업기업의 미래차 전환 및 기술 고도화를 지원한다.
     
    원주시에 새롭게 설립되는 자동차 부품 혁신 지원 센터는 디지털 융합 기술을 활용하여 미래차 소재·부품 성능 개선과 기술 고도화 지원을 통해 자동차 산업구조 재편을 지원하고 미래차 부품 산업을 육성할 계획이다. 
     


    센터건축 세부일정은 실시설계 및 인허가 절차 등을 통해 2022년 하반기 착공 후 2023년 하반기에 준공할 예정이며 관련 장비는 순차적으로 2025년까지 구축 완료할 방침이다.

     

    강원도 관계자는 "자동차 산업의 미래차 산업으로의 전환과 미래 성장동력 창출을 위해 '디지털 융합 자동차 부품 혁신 지원 센터'를 중심으로 미래자동차 부품 고도화를 위한 디지털 융합 기반 자동차 소재·부품 요소 개발 지원 및 평가 인증체계를 구축해 관련 자동차 부품 기업의 미래차 전환 기술개발 및 사업화 지원 등을 통해 기업 글로벌 경쟁력 확보를 지원한다"며 "미래차 산업 전문인력 양성 및 일자리 창출, 관련 기업 및 연구소 유치 등 지속가능한 미래차 산업 생태계를 조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